본문 바로가기

TV연예인리뷰

[tv방자전] 절세미인 춘향이-이은우 스타덤 공식 성립 될까?

[tv방자전] 절세미인 춘향이-이은우 스타덤 공식 성립 될까?

'TV방자전', 첫 회부터 '파격'…춘향-방자 아찔한 베드신‎ - 스포츠서울
'TV방자전' 케이블 에로티시즘에 스토리 살리니 재밌네…‎ -
 
1960년대 최은희, 김지미 부터 1970년대 문희, 장미희, 1990년대 김희선, 2010년 '방자전'의 조여정을 비롯해 현대극 '쾌걸 춘향'의 한채영까지, '춘향' 역을 맡았던 여배우들이 모두 스타덤에 올랐다. 50여년 동안 영화와 드라마로 재탄생하면서 성립된 '춘향 역=스타 탄생'은 '절대 공식'으로 불릴 정도다.

특히 지난해 영화 '방자전'에서 매혹적인 절세 미녀 '춘향'을 완벽하게 소화한 조여정은 연기력을 인정 받으며 크게 주목을 받았다. 그동안의 귀여운 캐릭터가 아닌 성숙한 여인의 향기를 물씬 풍기며 남성들을 사로잡은 결과다.
 


"박주영, 곧 진짜 실력 보일 것"

'웃음이 나와?' 女아나 태도 논란

진중권 '나꼼수' 비판에 "비겁해"

이처럼 거센 '춘향 신드롬'으로 11월 5일 밤 12시 첫 방송을 앞둔 채널CGV 'TV방자전'에서 '춘향' 역을 맡은 이은우에게도 큰 관심이 쏠리고 있다. 그동안의 춘향이들과는 어떤 차별된 매력으로 또 한번 뭇 남성들의 마음을 설레게 할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는 것이다.

이은우는 이미 공개된 포스터와 스틸 컷에서 아찔하게 치명적인 아름다운 외모와 함께 우아한 고전미까지 뽐내며 벌써부터 남성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때로는 한없이 순수하고 청초한 매력으로, 때로는 요염한 자태로 고혹적인 매력을 발산하며 시청자들을 매료할 것으로 보인다.

여러 편의 영화와 드라마를 통해 쌓은 탄탄한 연기력 또한 기대해 볼 만하다. 어머니 월매를 향한 반항, 몽룡을 향한 분노, 방자에 대한 정열적인 사랑까지 극에 달하는 깊은 감정들을 실감나게 온몸으로 표현해 시청자들에게 생생하게 전할 예정이다. 틈틈이 녹아 든 유머 코드에서는 귀엽고 발칙한 모습을 능청스럽게 소화해 '조선판 귀요미 종결자'에도 도전장을 내민다.

'TV방자전'에서는 영화와 마찬가지로 방자와 춘향, 몽룡을 둘러싼 과감하고 발칙한 러브스토리를 기본으로, 한층 강화된 캐릭터와 사건들이 흥미진진하게 펼쳐진다.